건강칼럼

커뮤니티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2)711-9001
제목
"밥먹을 때마다 콧물 나와요"...이것도 비염 증상
뜨겁거나 매운 음식을 먹을 때 콧물이 흐른다면 혈관운동성 비염을 의심할 수 있다ㅣ출처: 게티이미지뱅크'비염'하면 알레르기 비염을 가장 먼저 떠올리는 이들이 많다. 알레르기 비염은 가장 흔한 비염으로, 집먼지진드기, 동물 털, 꽃가루 같은 특정 원인 물질을 흡입하면 코점막이 과민반응을 일으켜 생긴다.콧물, 재채기, 코막힘, 가려움증 같은 비염 증상이 나타나면, 알레르기 비염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 피부 반응 검사나 혈액 검사를 하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원인 물질이 무엇인지 알 수 있다. 그러나 비염 증상은 있는데, 알레르기 검사에서 음성이 나온다면 비(非)알레르기 비염을 의심할 수 있다.비알레르기 비염 중에서 가장 흔한 종류는 '혈관운동성 비염'이다. 알레르기 비염과 증상이 유사하지만, 재채기나 코 간지러움 보다는 콧물과 코막힘이 주로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콧물이 목으로 내려가는 후비루, 헛기침, 두통 등도 자주 발생한다. 그러나 알레르기 비염에서 흔히 나타나는 눈 간지러움, 눈물 흘림 등의 알레르기 결막염 증상은 거의 나타나지 않는다. 혈관운동성 비염은 늦은 나이에 증상이 처음 나타나는 경향이 있으며, 나이 들수록 증상이 심해지곤 한다.혈관운동성 비염 환자들은 꽃가루, 동물 털 등의 알레르기 유발 물질에 노출돼도 비염 증상을 보이지 않는다. 이 때문에 꽃가루가 많이 날리는 봄이나 가을에 증상이 심해지는 계절적 차이를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다음과 같은 비특이적 자극에 노출되면 일 년 내내 언제라도 맑은 콧물이 흘러내리거나 코가 막히게 된다. △향수 등의 강한 냄새 △차가운 공기 노출 등의 온도 변화, 습도 변화, 기압 변화 △미세먼지 등의 대기질 △담배연기 △알코올 음료나 뜨거운 음식을 섭취하면 상기도가 과하게 반응해 증상이 나타난다. 때때로 봄이나 가을에 온도, 습도, 기압 등이 변해 혈관운동성 비염이 악화되기도 한다. 혈관운동성 비염의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코점막의 자율신경계 기능이 불균형해서 발생할 것이라고 추정된다. 콧속에는 콧물을 조절하는 자율신경이 많이 있는데, 이 신경이 망가져 증상이 나타난다고 여겨지는 것. 자율신경계에 문제가 발생한 것이 원인이라 혈관운동성 비염을 완치하는 것은 쉽지 않다. 약을 복용하거나 비염 수술을 받아도 치료 효과가 크지 않다. 수술을 하면 증상이 일정 기간 호전되지만, 얼마 못 가 재발할 가능성이 크다.치료의 대부분은 코 안쪽에 뿌리는 스프레이를 사용하는 것이다. 스테로이드제 스프레이를 뿌리면 콧물과 코막힘 증상을 효과적으로 조절할 수 있다. 증상에 따라 항콜린성 스프레이를 같이 사용하기도 한다.

다음글
“여자도 변성기 있어요!” 변성기 목소리가 평생 목소리 좌우
이전글
기침 계속 나 '결핵' 의심될 때...가래 모아서 제출해야 해요
리스트